Current

김진혁 개인전
'무'보다 못한 것
2018. 12. 5[wed] ~ 12. 29[sat]

2시간 39분간 무제/ 2017/ 종이에 잉크/ 101.6x101.6cm 2시간 31분간 무제/ 2017/ 종이에 잉크/ 101.6x101.6cm 1시간 18분간 무제/ 2017/ 종이에 잉크/ 101.6x101.6cm 3시간 16분간 무제/ 2017/ 종이에 잉크/ 101.6x101.6cm
2시간 39분간 무제/ 2017/ 종이에 잉크/ 101.6x101.6cm
2시간 39분간 무제
2017
종이에 잉크
101.6x101.6cm

작가노트

Trace 3
내가 그들을 사랑한다고 자각하게 된 것은 얼마 전이었다. 우리는 실험을 했다. 우리는 반투명 거울 한 장을 사이에 뒀다. 그들은 자신을 바라봤고 자신의 욕망을 자신에게 투사하며, 최선을 다해 자신을 꾸몄다. 어쩌면 그들의 모습이 부러웠던 것일지도 모른다. 나는 언제나 그래온 것처럼 거울 뒤에 숨어 그들을 관찰하고 기록했다. 이미지들이 쌓여가면서 한 가지 생각만이 확실해졌다. 나의 검열적 시선은 결국 그들을 제한하고 재단할 수밖에 없다는 것을. 우리는 그렇게 서로를 드러냈고, 우리는 그렇게 싸웠고, 우리는 그렇게 충돌했다. 이 작업은 이러한 일련의 과정에서 만들어진 부산물이다. 부산물들이 쌓여가고, 그들을 들여다 본다. 내가 그들을 사랑한다고 자각하게 된 것은 얼마 전이었다.

Trace 2
대학원 강의시간 옆자리에 앉았던 그는 게이 같았다. 그렇지만, 그는 내가 단순히 ‘게이’라벨이 붙은 상자 안에 가두기 어려웠다. 포르투갈어 억양이 드러나는 말투나, 이국적인 외모, 알 수 없는 심볼이 들어간 액세서리들 때문만은 아니었다. 그가 퍼포먼스를 위해 Drag 분장을 할 때면 더욱 알 수 없는 모습으로 변했다. 나는 그들을 Drag Queen의 상자에 담으려고 했지만, 그들의 모습에는 두꺼운 입술도, 과장된 광대도 없었다, 그들은 단지 여성스러움을 지향하지 않았다. 정의할 수 없었고, 기괴했다. 내 시선에 대한 강력한 저항이었다. 그러나 이내 이마저도 내 이미지 위에 박제시킨다. 나는 성공할 수 없는 반성과 성찰(Reflection)의 시도들을 촬영하기로 했다.

Trace 1
그를 처음 마주하고 꽤나 긴 시간이 지났다. 아직 마주하지 못한지도 모른다. 내 고질병일까? 그를 보면서도 그 위에 나를 투사시켜버리는 것은, 끝내 나를 보려는 것은. 나는 부모님을 따라 이사를 하며 새로운 환경에 적응할 때면 주변의 눈치를 봤다. 내게 본다는 것은 주변 타인의 욕망을 관찰하고, 내 주위를 둘러싼 환경에 녹아들기 위함이었다. 내 시선은 이윽고 나에게 이르렀다



작가노트

Trace 3
It was only a while ago, that I realized I love them. We did an experiment; we stood on opposite sides of the one way mirror. they looked themselves, projected their desire on themselves, strived to adorn themselves. Perhaps, probably, I was envious of it. Hiding behind the mirror which I peeped through, I observed and documented them. As images piled up, it became clear that my gaze of censorship doesn’t stop meaningless scissoring, that I end up trying to cut out them. That was how we reveal, fight, bump against each other. This work is the by-products of such process. by-products accumulates, I look into them. It was only a while ago, that I realized I love them.

Trace 2
He seemed gay. He was seated next to me at the classroom of graduate school. He was a hard person to simply place inside the box I had labeled ‘gay.’ It was not because of his foreign accent, his exotic looks or the symbolic accessories which I could not recognize. When he put on his makeup for a drag performance, he turned into someone who confused me even more. I tried to put them in the box that said ‘Drag Queen,’ but they did not have the thick lips or exaggerated cheekbones. They weren’t simply headed towards femininity. I have tried, and failed to define them. It was uncanny. There was a strong resistance against my perception. Not long after, I even taxidermied them on top of my images to attempt a definition. I decided to document all the reflections that were doomed to this failure.

Trace 1
It’s been a quite long time since I saw him first time. Perhaps, I haven’t yet. Is it my chronic disease? that I project myself on him even when I look at him with my eyes. Every time my family moved in my childhood, I had to watch out for people in the new environment. Observation on others’ desire and censorship to melt myself into surroundings became the purpose of my seeing, my eyes eventually turned their gaze on me.



작가프로필

■ 김진혁 (1994~)
학력
석사, 고려대학교, 영상문화학 전공
학사, 인천대학교, 중국학 전공

개인전
2018.12, <‘무’보디 못한 것>, 갤러리가비, 서울, 한국

단체전
2018, , 서교예술실험센터, 서울, 한국
2018, <생체실험실2018: ____의쇼윈도우, 관음에동조하기>, 룬트갤러리&인디아트홀공별관(공도사), 서울, 한국
2018, 모스크바 국제사진상 수상자 전, Moscow Photocenter, 모스크바, 러시아
2015, <지금 X 여기>, - 아트페스타, 아트큐브136, 천안, 한국
2015, 서울사진축제, 서울, 한국

전시기획 및 참여
2018, <패: Fait>, 성남훈 작가 일우사진상 기념전, 기획참여, 일우스페이스, 서울, 한국
2016, <여기-아래>, 5.18 36주기 추모전, 민주화운동 장소특정전시, 기획, 고려대학교, 서울, 한국

■ KIM Jinhyuk (1994~)
Education
MA, Visual Culture Studies, Korea University
BA, Chinese Studies, Incheon National University

Solo Exhibitions
2018.12, Less than Nothing, Gallery Gabi, Seoul, Korea
Group Exhibitions
2018, A/S - Artist Note After Show, Seogyo Art Experiment Center, Seoul, Korea.
2018, Vivo Lab 2018: ____'s Show Window, Conspiring to Voyeurism, Lund Gallery & Art Hall Indie Gong, Seoul, Korea.
2018, Moscow International Foto Awards Winner’s Exhibition, Moswcow Photocenter, Moscow, Russia.
2015, Now X Here, at Artcube Festa, Artcube 136, Cheonan, Korea.
2015, Seoul Photography Festival, Seoul, Korea.

Curatorial work and participation
2018, 패: Fait, Ilwoo Prize Winner’s Exhibition of Namhun Sung, Curatorial Participation, Ilwoo Space, Seoul, Korea.2016, Curatorial Work – Under-Here, Memorial Exhibition for 5.18 Democratization Movemenet, Site-specific installation, Curatorial, Korea University, Seoul, Korea.

Awards
2018, Silver Prize, Moscow International Foto Awards - Fine Art Portfolio
2018, 2018 Selection of 2nd round of exhibition support for new artist